저희 집에서 달둥이만큼 입이 고급인 인물이 없습니다.

저와 신랑은 라면을 먹어도 달둥이는 하루에 한번씩 꼭 고기를 먹였거든요. 그러다보니 사료를 간식이나 별식 정도로 생각하고, 고기도 같은 종류나 같은 조리방식이 두 번 이상 반복되면 거들떠도 보지 않는 수준에 이르렀답니다. 어쩌겠어요. 다 저희 탓입니다. 너무 상전으로 받들어 모셨나봐요. 게다가 고집도 얼마나 센지 맘에 드는 음식이 없으면 토할 때까지 굶어버리기 일쑤.

안되겠다 싶어서 며칠 전부터 배식 훈련에 들어갔습니다...만 어제도 하루종일 굶다시피 하다가 오늘 아침엔 공복에 토까지 했어요. 그리곤 시무룩.

마음이 약해져서 또 다시 고기를 구웠습니다. 것도 소고기 스테이크요.



실은 이 스테이크를 구우면서도 조마조마했던게 '달둥이가 안먹으면 어떻하지?'였습니다. 스테이크도 두 번 연속으로 주면 안먹는 녀석이 얼마 전까지 기름진 삼겹살에 꽂혀서 기름기가 적은 고기는 입도 안댔었거든요. 일단 구워봅니다.


이 과정을 유튜브로도 찍어봤어요. 영상을 다 올리고 보니 마트에 사러가는 컷을 빠뜨렸더라구요. 아까비...


(일주일에 두 편씩은 올려봐야지 하고 시작했는데 그게 잘 안되네요.)

다행이 달둥이는 스테이크 한 접시를 뚝딱 해치웠습니다. 그리곤 다시 시무룩... 그간 빈정이 많이 상했나봅니다. 우쭈쭈.

아참, 영상에 나오는 로즈마리 허브는 달둥이에게 알러지 반응이 없어서 가끔 저렇게 사용할 때가 있어요. 소금간은 하지 않고 후추만 아주 살짝 뿌려서 스테이크를 굽습니다. 익힘 정도는 미디엄레어에요. 가끔은 웰던 아니면 안먹고 어느 때는 이렇게 레어스러울 때만 먹는 아주 입맛 까다로운 강아지입니다. 집사는 오늘도 라면을 먹었구요. 또르륵.

저희 친정 엄마가 보시면 놀랄 '노'자이지만 나중에 언젠가가 될지 모르는 시점에 한국에 가게 되면 자주 못먹일테니 지금이라도 먹고 싶은 것 잘 먹이려고 합니다. 그래도 영양면에서 사료 먹이는 훈련은 꼭 필요한 것 같습니다.

  1. kangdante 2018.06.02 06:54 신고

    강아지 요리로는 최고입니다..
    달둥이 강아지 행복했겠어요.. ^^

    • Anchou 2018.06.04 04:19 신고

      이눔의 시키가 고마움을 안다면 좋으련만요. ㅎㅎㅎ

  2. _Chemie_ 2018.06.02 07:42 신고

    에구 달둥이 밥을 보면서 입맛을 다시는 제가 부끄럽네용ㅋㅋㅋㅋ
    마지막에 먹방 귀여워요ㅋㅋ
    저렇게 맛있게 먹는 모습 보면은 매번 고기 간식 챙겨주시는 마음이 이해가 되네요ㅠ
    저희 친정 집에서도 엄마가 그렇게 강아지들한테 고기를 구워주셔서ㅋㅋ 언니가 맨날 엄마한테 뭐라고 하고 그랬거든요ㅋㅋㅋㅋ

    • Anchou 2018.06.04 04:25 신고

      저희 신랑은 실제로 가끔 집어먹기도 해요. ㅋㅋㅋ
      어머님 마음이 제 맘이랑 같으신가봐요. 헤헷

  3. 행복사냥이 2018.06.02 08:35 신고

    먹방 너무 귀여워요.^^ 다음에는 스테이크 맛 있게 드세요.^^

    • Anchou 2018.06.04 04:38 신고

      네 ㅎㅎㅎ
      싹 다 비워서 기분 좋았는데 오늘도 편식이 이어지고 있다는건 안비밀입니다. 흑흑

  4. 휴식같은 친구 2018.06.02 12:08 신고

    달둥이가 상전이네요.
    말 못하는 반려동물인데 우짜겠어요.
    잘 챙겨드려야지요.ㅎ

    • Anchou 2018.06.04 04:43 신고

      저희집 서열 1위랍니다. ㅋㅋㅋ
      말 못한다는 이유 하나로 말이죠. ㅎㅎ

  5. 잉여토기 2018.06.03 00:37 신고

    입이 고급이네요~
    달둥이 편식 안 하고 잘 먹으면 좋으련만요

    • Anchou 2018.06.04 04:48 신고

      입만 고급이 되어서 큰일이에요. ㅋㅋ
      안좋은 습관은 냉정하게 고쳐야 하는데 달둥이 눈빛을 보고 있으면 그게 잘 안되요. ㅎㅎ

  6. 몰드원 2018.06.03 07:21 신고

    좋은 주말 휴식 보내세요~
    포스팅 잘 보고 갑니다~

    • Anchou 2018.06.04 04:51 신고

      감사해요^^
      어느덧 한주의 시작입니다. 화이팅!

  7. 하스텐 2018.06.03 14:56 신고

    세.상.에.나..................강아지가 스테이크라니 ㅜㅜ
    저 보다 잘먹는거 같아서 부럽습니다.
    역시 개팔자가 상팔자란 말이 틀리지 않았어요!
    근데 또 먹는게 귀여워서...안줄 수 가 없겠네요. ㅎㅎ

    • Anchou 2018.06.04 04:54 신고

      주인이 교육을 잘못시킨 죄입니다. ㅠㅠ
      실은 저희도 자주는 못먹는 부위랍니다. ㅎㅎ
      저희도 달둥이 보면서 항상 "너가 제일 부럽다~" 이렇게 얘기하죠. ㅋㅋㅋ

  8. Deborah 2018.06.06 09:16 신고

    정말 달둥이씨가 호강을 하시네요 ㅎㅎㅎ 개님이 아주 편안하게 지내는 모습은 늘 보기 좋은데 개님 음식을 사다 나르시느라
    고생도 많으시겠어요 ㅠㅠ

    • Anchou 2018.06.07 02:53 신고

      이러다가 강아지가 더 오래 살것 같아서 조금 걱정이 되기도 하네요. ㅎㅎㅎㅎㅎ
      그래서 오늘도 사료 먹이기 훈련에 한창이에요^^

+ Recent posts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