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장 2시간 넘게 정리하던 포스팅 글이 날아갔다.

세차게 쏟아지는 폭우와 함께 1초의 정전이 모든걸 허무하게 쓸어가버렸네.

눈 뜨고 코 베이는 기분이 이런 걸까.

두 손 놓고 당했다는 말은 지금을 두고 한 말일까.

멘탈은 가출했지만

남아있는 해마(hippocampus)를 쥐어 짜보자.

기다려라, '망고스틴 효능'아!

'새벽 먼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사랑의 형태_01  (12) 2018.10.18
멘탈의 가출 사건  (7) 2018.08.23
나침반이 의미 없어지는 순간  (8) 2018.08.20
6년간 열심히 노를 저었다  (4) 2018.07.23
불완전한 나의 30대  (18) 2018.04.28
편지  (4) 2018.03.22
  1. 보여주는남자 2018.08.23 05:33 신고

    제가 데스크탑이 아닌 노트북을 고집하는 이유중 하나이지요 ...
    ups 기능을 노트북 베터리가 해 주니까요...
    화면이 작다고 생각하실 수도 있는데 모니터야 듀얼모니터로 성능좋은 노트북은 모니터를 두게 더 연결하여 총 3개의 모니터로 작업이 가능하고요

    • Anchou 2018.08.23 06:39 신고

      그러게요. ㅠ0ㅠ
      오늘은 노트북이 한없이 부럽네요. 전에 사용하던 노트북이 한국에 있긴한데 그것도 맥북(배터리 거지)이라서 아마도 정전에 의미가 없었을거 같아요. ㅠㅠ
      그냥 자면 암에 걸릴 것만 같아서 결국 그 포스팅을 꾸역꾸역 다시 쓰고 자네요. ㅎㅎㅎ

  2. 휴식같은 친구 2018.08.23 12:09 신고

    그 마음 이해갑니다.
    그것도 3시간이면...ㅎㅎ
    고생하셨습니다.

    • Anchou 2018.08.25 01:54 신고

      암 걸리는 줄 알았어요. ㅋㅋㅋㅋ
      공감해주시는 분이 계시니
      위로가 많이 되네요. ㅎㅎㅎ

  3. 버블프라이스 2018.08.24 06:22 신고

    정말 고생 많이하셨는데요... 그
    허무함을 조금은 알 걸 같습니다;; 저도 3시간 넘게 작성해놨던것을 몇번 날렸었던적이 있습니다.. 한번은 장마시즌에 천둥번개를 맞아 pc 파워랑 메인보드 하판이 날라간 적이 있는데요- 윗분 말씀대로 그런점에서는노트북이 pc보다 안전한게 맞는것 같습니다..

    • Anchou 2018.08.25 01:55 신고

      메인보드가 날아가면
      눈물이 날 것 같아요 ㅠ0ㅠ
      구입하신 맥북 봤습니다.
      너무나 부러워요!!!

    • 버블프라이스 2018.08.25 01:59 신고

      넵.. 그래도 메인보드 판이랑 파워만 날라가고 cpu는 겉에만 탔는데요, 작동은 해서 과거에 그냥 몇개 부품만 갈아서 사용했었던걸로 기억합니다^^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