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태국 생활/Phuket128

가성비 좋은 푸켓의 화덕피자 레스토랑, MANGIAFUOCO 푸켓에 괜찮은 화덕피자를 찾고 있다면 주목해주시길.많은 블로그를 통해 푸켓의 화덕피자라고 하면 까타비치의 이불피자(이불만큼 왕따시만한 사이즈라 해서 붙은 별명)만을 알고 계실텐데요. 사실 이런 이불피자 사이즈의 피자틑 까타비치 말고도 몇 군데 더 있습니다. 이불피자를 만날 수 있는 레스토랑은 다음에 포스팅해드리기로 할게요.오늘은 이불피자 만큼은 아니지만 그래도 이불피자 동생 정도 되는 ㅎㅎ 대신 가성비가 꽤나 좋은 화덕 피자집을 소개해 드릴까 합니다. 바로 '써이 따이엣'이라 불리는 무에타이 골목에 위치한 MANGIAFUCO (만지아푸코)인데요. Ali's BBQ와 아주 가깝습니다. mangiafuco는 이탈리아어로 공룡이라는 뜻이라고 합니다. 이곳도 이불피자에 비하면 조금 작지만 다른 피자집들에 비해서.. 2019. 1. 20.
태국 우체국보다 빠르고 저렴한 Kerry express 택배 보내기 너무나 바쁜 1월입니다.태국에 와서 아마도 가장 바쁜 하루하루를 보내고 있는 것 같습니다. 아무래도 1월 31일까지는 꾸준히 바쁠듯해요. 일이 많은건 좋지만 블로그를 띄엄띄엄 하게되어서 자꾸 마음이 쓰입니다.오늘은 태국에서 우체국보다 저렴하고 빠르고 편리하게 택배를 보내는 방법을 알려드리려고 해요. 바로 Kerry express인데요. 불과 2~3년 전까지만 해도 태국 국내에서 소포나 우편물을 보내는게 참 쉽지 않았습니다. 반송되어 오는 경우도 많고 심지어 분실되는 경우도 왕왕 발생하곤 했는데요. 뭐 요즘도 국제 택배는 마찬가지이지만 태국 내에서는 케리 익스프레스가 잘 운영되면서 너무너무 편리해졌답니다. 케리 익스프레스는 직영의 사무실이 있지만 사무실을 이용한 평은 그리 좋지 않기 때문에 추천하지 않습니.. 2019. 1. 18.
우리 부부가 애정하는 푸켓 맛집, 건물부터 새롭게 단장한 WeCafe 예전에도 한 번 포스팅을 한 기억이 있는 위카페(WeCafe)를 다시 소개하게 된 이유는 위카페가 최근 새로운 부지에 새롭게 다시 단장을 했기 때문입니다.지난 포스팅 보기 ▷▷▷ 신선한 샐러드와 샌드위치가 맛있는 집, Wecafe 기존의 건물이 사라지고 바로 뒷편에 2배 정도 넓은 면적으로 건물을 다시 지었습니다. 아래의 사진이 바로 전에 운영하던 위까페 터입니다. 아직 기물들과 건물 잔해가 다 정리되지 않은 모습이네요. 기존의 건물 바로 뒷편으로 옮긴거라서 주소지나 구글맵 상에서의 위치는 예전과 같습니다. 영업시간 : 8:00-22:00 (연중무휴)위카페는 짜오파 지역 뿐만 아니라 라와이와 쌈콩 지역에도 있지만 오리지널 본점은 바로 이곳입니다. 예전엔 대로변에 바짝 붙어서 위치해 있었다면 지금은 도로에.. 2019. 1. 9.
푸켓의 캐주얼한 인도 식당 'Indian Bistro' 며칠 전 지인분과 함께 인도 음식점 Indian Bistro에 다녀왔습니다. 알고보니 교민분들 사이에 가장 잘 알려진 인도 음식 전문점이더라구요. Indian Bistro는 Rawai(라와이) 가는 방향의 F'way Holiday Homes라는 상가단지 내부에 위치해 있습니다.영업시간 : 10:00 - 23:00 평소 저희 부부가 즐겨찾는 인도 음식 전문점 'Bollywood'와 비교해서 많이 캐주얼한 분위기입니다. 가격도, 맛도, 분위기도... 음식점이 쭉 늘어서있는 작은 상가단지 내에 위치해 있어서 그런지 외부 분위기도 좋고 주차공간도 널널한 편입니다. 아담한 규모의 식당 외부에는 데크가 있어서 외부에서도 식사를 할 수 있도록 2~3 테이블이 있는데 저희가 방문한 밤 9시가 조금 안된 시각에도 거의 .. 2019. 1. 7.
1월에 찾아온 열대성 태풍 'PABUK'과 현재 푸켓 상황 때를 잊은 열대성 초강력 태풍이 베트남과 말레이시아를 거쳐 푸켓을 향해 가다오고 있다고 합니다.이로 인해 2일부터 이를 대비하고자 하는 뉴스 속보가 여기저기 흘러 나오고 3일부터는 공문을 통해 학교 휴교는 물론 항공과 선박의 운행을 제한하는 등의 발표가 이어졌습니다. 남중국해를 통해 북서쪽으로 이동해 베트남을 거친 태풍은 지난 밤 말레이시아를 살짝 걸쳐서 통과했는데태국 남부 지역은 정통으로 관통할 거라는 소식과 태풍의 규모가 너무 컸기 때문에 태국 정부와 언론에서도 긴장을 늦추지 않고 있었습니다. 태풍의 주요 경로는(말레이시아)사뚠 - 나콘시 타마랏 - 코사무이 , 팡아, 푸켓순이었는데요. 오늘 정오 나콘시 타마랏을 강타한 태풍은 여전히 강력한 규모답게 한 동네 전신주를 쭈루룩 다 쓰러뜨린 모습입니다. .. 2019. 1. 5.
호불호가 극명하게 갈리는 힐링 스팟 : 까투 폭포(Kathu waterfall) 며칠 전 다녀온 까투 폭포를 소개합니다.저는 사실 바다를 그렇게 좋아하는 편은 아닙니다. 우리나라에서는 특히 말이죠.푸켓 바다는 훨씬 덜하지만 특유의 바다냄새에 생선 비린내가 섞여있는데다가 고온 다습한 날씨가 더 찝찝함을 느끼게 하거든요. 그런면에서 푸켓의 바다는 우기만 아니면 따가운 햇볕 덕에 습한 기운과 비릿한 냄새가 거의 없는 편이라 편하게 바다를 자주 오가곤 합니다. 하지만 대부분 일하러 간다는건 안비밀이지요. ㅎㅎ누군가는 바다에 대한 로망이 있다고 이야기하는데 저는 고등학교 시절까지 바닷가 마을에서 살아서 큰 감흥은 없는 편입니다. 바닷가 지역에 사는 주민들은 피서철에도 바다 대신 숨겨진 근처 계곡을 찾곤하죠. 후훗. 그랬던 추억이 있어서 그런지 저는 바다보다 계곡이나 산을 훨씬 좋습니다. 공기.. 2019. 1. 2.